От Ильича до Ильича
by sonnet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rss

skin by 이글루스
기술 상담
F과장: "개폐속도는 한쪽 4m의 스트로크를 "마징~ 고!"로부터 약 6초 이내에 열리게 했으면 합니다만"
누노무라씨: "그럼 초속 약 700mm로군요. 유압식으로는 거의 한계속도이기 때문에, 지극히 까다롭습니다. 제어장치가 대규모가 되지 않겠습니까. 그러나 불가능은 아닙니다."
F과장: "어떻게든 그렇게 했으면 합니다만"
누노무라씨: "제가 오히려 걱정하는 것은, 이런 속도로 천정판을 열어버리면 자세히 계산해 보지는 않았습니다만, 3초반에서 4초 정도면 물이 다 떨어져 버린다는 것입니다. 그러면 마징가Z가 올라가는 동안, 주변에서 물이 계속 떨어진다는 애니메 장면의 상황과 모순된다는 것입니다."
F과장: "아아, 거꾸로 그런 우려가 등장하는군요."
누노무라씨: "그렇습니다."
F과장: "그건 의외입니다."
누노무라씨: "그것만 해결할 수 있다면 현재의 스펙으로 견적을 낼 수 있습니다."

F과장: "그러면 이어서 2)마징가Z 승강장치+횡이동장치 입니다만"
누노무라씨: "이것은 어렵습니다."
F과장: "어렵겠지요"
누노무라씨: "화면을 보면 유압 실린더 4개에 의한 구동이 보입니다만, 최대 25m까지 뻗는 스트로크가 되면 그림에 보이는 것 같이 가늘어서는 도저히 불가능합니다."
"좌굴에 의해 중간에 부러지고 맙니다."
(중략)
"게다가 이렇게 하면 유압식의 거대한 후방시설을 준비하는 것 보다도 몇분의 1의 비용으로 제공할 수 있을 터입니다."
F과장: "과연, 억지로 하기보다는 이러한 발상의 전환도 있다고 하는 것이군요."
누노무라씨: "예. 그렇습니다. 그 외 저희가 생각하고 있는 것은."
F과장: "그 외에?"
누노무라씨: "예. 마징가Z는 초합금으로 되어 있어서 신장 18m에 대해 20t이라는 초경량인 특색이 있습니다. 이 가벼운 금속을 이용하면 승강대의 중량도 훨씬 작게 책정할 수 있습니다. 그렇게 하면 구동장치도 소형화할 수 있기 때문에 보통 크기의 기계로 대응가능하게 됩니다."
F과장: "저기,초합금Z는 이쪽 세계에서는 미지의 금속이기 때문에 그것은 좀 기대하지않는 편이 좋지 않을까요......"
누노무라씨: "그렇습니까. 알겠습니다. 그럼 견적은 보통의 강재로 해드리겠습니다."

어째 견적을 부탁한 쪽보다 실무자가 더 적극적인 듯한...

상세는 마에다 건설 판타지 영업부 참조
by sonnet | 2004/12/19 19:38 | 만담 | 트랙백 | 덧글(9)
트랙백 주소 : http://sonnet.egloos.com/tb/687577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健全郵民 at 2004/12/19 19:49
사셨습니까? 정말 부럽군요..
Commented by sonnet at 2004/12/19 20:20
아니.. 그냥 홈페이지에 있는 내용을 조금 옮겨본 겁니다. 올해의 지름은 총참의 아프간 평가서를 구입한 것으로 마감입니다.
Commented by sonnet at 2004/12/19 20:22
마에다 제작소의 야자와 과장의 한마디도 인상적입니다.
야자와 과장: "또 하나. 쓸데없는 걱정인지도 모르겠습니다만..."
F과장: "무엇인가요?"
야자와 과장: "이거... 건축확인이나 소방법 등의 허가가 나겠습니까?"
Commented by Crux at 2004/12/19 21:17
형님 이거 설마 실제로 마징가 격납고 만든다는 소문의 그것..인가요
Commented by Crux at 2004/12/25 05:33
메리 크리스마스..보내고 계시길;
Commented by Luthien at 2004/12/26 15:08
퍼가도 되나요? (감격)
Commented by sonnet at 2004/12/26 18:38
Crux/ 얍.
Lutien/ 예. 편하실대로요.
Commented at 2004/12/31 17:47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sonnet at 2005/01/01 06:54
파티마/ 예.. 그냥 아시겠거니 하고 썼는데 제실숩니다. 전화번호는 그대로인데 잠깐 외출한 사이에 와서 못받았네요. 새해에 한번 뵈어요.

:         :

:

비공개 덧글

<< 이전 다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