От Ильича до Ильича
by sonnet 2006 이글루스 TOP 100 2007 이글루스 TOP 100 2008 이글루스 TOP 100 2009 이글루스 TOP 100 2010 이글루스 TOP 100 2011 이글루스 TOP 100
rss

skin by 이글루스
어떤 사설: 중성자탄"일테니" 괜찮아


韓半島에서의 核戰爭 -마이어 美陸參總長의 중대발언-
1983년 1월 25일, 조선일보 사설

訪韓중인 에드워드 마이어 美육군참모총장은 지난 주말 기자회견에서 매우 중대한 발언을 했다. 北傀가 한국을 공격해올 경우 필요하다면 駐韓美軍은 戰術핵무기를 사용할 것이라고 말한 것이다. 보도에 따르면 마이어 總長은 『재래식 무기로 대응하다가 필요하다고 생각되면 핵무기 사용을 韓-美양국 대통령에게 건의하게 될 것』이라고 말한 것이 정확한 引用이겠으나, 내포한 의미는 본질적으로 같은 것이기에 그 발언은 주목할 만하며 중대성을 지닌다.
美육군 최고책임자의 이 言明에서 우리가 소박하게 느끼는 것은, 첫째 미국의 對韓방위 의지가 절대 확고부동하다는 것을 재확인함으로써 갖는 또 한번의 안도감이고, 둘째 北傀의 남침으로 혹 빚어질지도 모를 핵전쟁에 대한 戰慄이다. 긍정과 부정이 엇갈리는 두개의 心理的 측면이라 하겠으나, 먼저 前者가 주는 안도감은 지금까지 미국이 해온 어떤 약속과 確言보다 구체성이 있고 강력한 것이라는 데서 한층 더하다.
과거 미국은 적어도 공개적으로 韓半島에서의 핵무기 사용에 관해 언급한 적이 없었다. 이로 미루어, 마이어將軍의 발언은 盟邦, 미국을 한국민이 더욱 신뢰할 수 있게 하는 것이고, 北傀에 대하여는 크나큰 경고가 될 것임에 틀림없다.
마이어將軍이 또 언급한 것과 같이, 북괴가 병력면에서 한국을 앞지르고 있고, 戰力을 계속 증강하고 있음은 우리가 이미 알고 있는 바다. 물론 韓國軍은 북괴에 비해 고도의 훈련과 전투기술로 무장하고 있을 뿐 아니라, 最新병기를 갖춘 주한미군과 공동의 방위력을 유지하고 있으므로, 병력의 數的 차이는 의미가 없다. 그러나 이 위에 핵무기 사용도 불사하겠다는 미국의 결의는 우리에게 퍽이나 든든함을 안겨주는 것이다.

한반도에서 핵전쟁이 벌어지는 것을 가정할 때, 우리가 전율하는 것은 核의 가공한 파괴력과 후유증을 우려하기 때문이다. 부득이한 경우에만 핵무기가 사용될 것이란 條件이 붙긴 했으나, 전쟁을 승리로 이끈다 해도, 그 뒤에 올 核피해를 어떻게 감당할 것인가, 공포와 불안이 앞선다. 그러나 이에 관해선 큰 걱정 안 해도 될 듯싶다. 中性子彈이란게 있으니 말이다. 「核彈頭의 새 世代」라고 불리는 중성자탄은 敵의 군사목표만 국한시켜, 랜스 미사일이나 8인치 호이저砲에 장치해 소는 短-中거리 핵탄두다.
이것은 건물 등 물체엔 최소한의 피해를 주면서 人命을 살상하는 최근에 개발된 핵무기다. 재래식 핵폭탄에 비해 熱과 파괴력은 10분의 1밖에 안되는 반면, 방사성, 照射量은 2배가 된다. 미국은 81년 8월 이 중성자탄 생산을 결정했고, 현재 1천1백80頭를 생산할 계획이다.
마이어總長의 상세한 언급은 없었으나 前後관계로 미루어, 그가 의중에 둔 것은 중성자탄인 것 같다. 와인버거 美국방장관은 앞서 중성자탄 생산결정을 설명하면서 이것이 세계 어디서든지 필요하면 사용될 수 있다고 밝히고 사용 시기는 『我軍이 적에게 압도되어 피해가 크거나 후퇴를 해야 할 상황에 처할 때』라고 말한 바 있다.
마이어總長의 이번 발언도 그 맥락을 같이하는 것으로 보아 잘못이 없을 성 싶다. 즉 韓-美연합군이 유사시 그 같은 상황에 처할 때 양국 대통령의 허가를 받아 중성자탄을 사용하게 될 것임을 밝힌 것이라 하겠다.
한국이나 미국이나 이 땅에서 다시 전쟁이 일어나는 것을 원치 않는다. 오직 평화적 통일을 바랄뿐이다. 그러나 전쟁재발은 그 성능이 어떤 것이든 간에, 가공할 核전쟁을 불어들일 가능성이 높다. 마이어將軍이 그것을 경고하고 있는 것이다. 北傀는 이를 십분 이해하여 쓸데없는 망상이나 야욕을 차제에 버리는 것이 북한인민과 우리 강토를 곱게 보존하는 길이라는 것을 깨달아야 할 것이다.

장난하니? 장난해??
by sonnet | 2005/07/03 23:26 | 정치 | 트랙백 | 핑백(1) | 덧글(21)
트랙백 주소 : http://sonnet.egloos.com/tb/150322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Linked at a quarantine sta.. at 2007/08/21 22:43

... ... more

Commented by Luthien at 2005/07/03 23:30
장난하냐 동의. (...)
Commented by 안모군 at 2005/07/03 23:54
...겁을 상실했군요.
Commented by rumic71 at 2005/07/04 09:18
멋지군요. (미국이? 북한이? 조선일보가?)
Commented by 에이엔_오즈 at 2005/07/04 09:56
어이가 가출하는 순간 (...)
Commented by 腦香怪年 at 2005/07/04 16:42
주장도 정신을 이스칸달로 날려보내는 거지만

방사능 조사량이 두 배라고 해놓고는 큰 걱정 안 해도
된다라니... ( 주장도 어이없지만 그 주장에 대한 논거
마저 저 지경이라니.... )
Commented by 미카 at 2005/07/04 21:27
요즘은 저런 주장이 나오지 않는걸 보면 확실히 인류는 진보하고 있다? ㅎㅎㅎ 근데..이런 사설 어디서 찾은거요? *o*
Commented by sonnet at 2005/07/04 22:12
미카/ 기사 자체는 조선닷컴 "기사PDF"에서 300원 주고 산 것. 저런 기사가 존재한다는 것은 Peter Hayes의 Pacific Powderkeg: American Nuclear Dilemmas in Korea의 미주를 보다가 알게 됐음. 저자인 Hayes는 조선일보를 직접 본 게 아니고, Foreign Broadcast Information Service (FBIS) -미국 정부가 운영하는 전세계 언론 모니터링 조직- 이 제공하는 영어번역본을 봤다고 적어 놨더군요. 한글로 보니까 한층 더 쇼킹합디다.
Commented by sonnet at 2005/07/04 22:14
Luthien/ 지도자동지의 "지롤한다" 픽쳐를 붙일까 하다가 불필요한 오해를 살 것 같아 생략.
안모군/ 그래도 저게 요즘은 찾아볼 수 없는 옛날식 멘탈리티, "우리가 소박하게 느끼는 것은, 첫째 미국의 對韓방위 의지가 절대 확고부동하다는 것을 재확인함으로써 갖는 또 한번의 안도감", "핵무기 사용도 불사하겠다는 미국의 결의는 우리에게 퍽이나 든든함을 안겨주는 것"을 보여주는지라 역사적 가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Commented by sonnet at 2005/07/04 22:18
rumic71/ all of them!
에이엔_오즈/ "어이! 돌아와!!"
腦香怪年/ "우리가 전율하는 것은 核의 가공한 파괴력과 후유증을 우려하기 때문"이라고 해놓고, 방사능이 훨씬 더 많이 나오니까 "이에 관해선 큰 걱정 안 해도 될 듯싶다"라니 탈력. 게다가 더 큰 문제는 중성자탄 이야긴 실제로는 조선일보 사설이 혼자 상상한 거고 직접적인 근거가 없다는 것, 애들 겁주려는 것도 아닌 이상 왜 중성자탄 이야길 꺼내는 건지...
Commented by 하이얼레인 at 2005/07/06 03:39
아마도 반어법( '') 죽으면 공포와 불안도 없으니( '') (...잔류 방사능 등에 대해서 언급하기 없기. 반칙.)
Commented at 2005/07/06 13:04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Alias at 2005/07/07 14:00
원래 사설 쓰는 분들이 그런 데에 대한 전문지식이 부족하여 그러려니 해야지요..-_-; 맨날 욕먹는 한양대 모 교수께서 무려 MBC논평에 나와서 객원해설위원도 하는데..-_-;
Commented by sonnet at 2005/07/07 21:08
히아/ 방사능 맞고 죽은 귀신은 때깔(인광)도 좋다네.
미카엘/ 오... 형수님 저택이군요. 곧 방문을.
Alias/ 그래도 중성자탄으로 이야길 억지로 끌고가는 논리는 전문지식 이전에 교양의 문제인 것 같습니다만... 21세기엔 저정도는 아니었으면 하는 바램은 있습니다.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05/07/13 15:08
쓴 뒤가 깨끗한 점은 좋지요. 자연적인 면에서는.
Commented by sonnet at 2005/07/13 15:21
계란소년/ 중성자탄이야말로 쓴 뒤가 더티한 것 아닙니까? 방사능이 없고, 폭발력은 원하는 정도가 가장 이상적인 것 같은데요.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06/10/02 20:17
중성자탄은 잔류 방사선이 적고 순간 방사선(중성자 빔)을 극대화한 폭탄이니 핵무기 중에서는 가장 깨끗한 축에 드는데요...
Commented by 라피에사쥬 at 2006/10/02 22:17
반면 투과력이 가장 강한 축에 들어서 '오염되는 사람'은 가장 많은 편이죠. 히로시마-나카사키 원폭피해자들의 대다수는 폭발 순간 노출되었습니다.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06/10/03 13:14
그건 오염된 사람이라기보단 방사선에 상해를 입은 사람이죠. 그런 사람들 옆에 있다고 방사능 위협이 있는 건 아니니까요. 어차피 핵무기의 목적은 사람을 죽이는 것이고, 순간 방사선의 효능은 거기에 충실합니다. 원자병 후유증은 죽지 않는 정도의 부상으로 취급할 수 있구요. 반면 잔류 방사선은 환경적으로 치명적이죠.(체르노빌이라던가...)
Commented by 라피에사쥬 at 2006/10/03 15:07
간단히 말하자면 순명님이 쓰신 글의 논지에서 어긋난다는 이야기였습니다[..] 여기선 클린한게 중요한게 아니라 '중성자탄이니 괜찮아'라는 논지가 문제가 되었으니까요.

또한 오염된 차량이 24~48시간 정도 '위해가 될만한' 방사선을 내뿜는 것으로 알고 있고, 환경단체에서 내놓은 리포트이긴 하지만 80년대 초반의 미국방부가 주장한 중성자탄의 '안전성'을 반박한 자료도 읽은 바 있어서 딱히 다른 핵무기에 비해 그 정치적-물리적 위험도가 낮을 건 없다는 이야기였습니다.

PS : 결정적으로 중성자탄 이야기 자체가 기자분의 상상이었으니 무효[..]
Commented by 계란소년 at 2006/10/04 00:41
애초에 저도 글의 논지와는 무관하게 "뭐 중성자탄이 환경적으론 그나마 깨끗하긴 하지요" 라는 의미였으니 큰 의미를 부여하진 마시길...
Commented by sonnet at 2006/10/04 17:14
저 멀리 유럽대륙에서 한방 터뜨린다면 깨끗하다는 쪽으로 생각해볼 수도 있겠는데, (한반도 안에서 발사해서 한반도 안에서 터지는) "랜스 미사일이나 8인치 호이저砲에 장치해 쏘는" 무기가 되다보니까요.

사실 깨끗한 핵무기는 이모저모로 무서워 보여서 공갈을 칠 때만 좋고 실제로는 안 쓰게 되는 물건이라고 생각합니다.

:         :

:

비공개 덧글

<< 이전 다음 >>